뽐뿌 뉴스/영상

라이프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똑똑해진' 갤럭시S23 울트라…"2억 화소 카메라, 콘서트 필수품이네"
더팩트 기사제공: 2023-02-03 00:06:07

갤럭시S23 울트라 전작 대비 외관 변화 거의 없어
전용AP·2억화소 카메라로 다양한 촬영 지원 '눈길'


삼성전자가 2일 서울 중구 삼성전자 기자실에서 미디어 브리핑을 열고, 이날 새벽(한국 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 머소닉 오디토리움에서 열린 '갤럭시 언팩 2023'에서 공개한 '갤럭시S23' 시리즈 등 신제품에 대해 소개했다. 사진은 갤럭시S23 울트라(왼쪽)과 갤럭시S22 울트라 제품. /최문정 기자
삼성전자가 2일 서울 중구 삼성전자 기자실에서 미디어 브리핑을 열고, 이날 새벽(한국 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 머소닉 오디토리움에서 열린 '갤럭시 언팩 2023'에서 공개한 '갤럭시S23' 시리즈 등 신제품에 대해 소개했다. 사진은 갤럭시S23 울트라(왼쪽)과 갤럭시S22 울트라 제품. /최문정 기자

[더팩트|최문정 기자] 삼성전자 플래그십 스마트폰 '갤럭시S 울트라'가 더욱 강력한 이미지센서와 칩셋을 장착하고 'S23' 시리즈로 새롭게 탄생했다. 이미 전 모델부터 멀리서도 선명하게 피사체를 잡아내는 촬영 기술로 '콘서트용 스마트폰'이라는 평가를 받았던 만큼 이번 새 모델에 거는 소비자들의 기대도 크다. 삼성전자는 어두운 환경에서도 또렷한 화질과 '똑딱이' 스마트폰 카메라에서는 느낄 수 없었던 카메라 조작 경험을 강화한 '갤럭시S23 울트라'를 통해 스마트폰 시장에서 입지를 공고히 하겠다는 전략이다.

삼성전자가 2일 서울 중구 삼성전자 기자실에서 미디어 브리핑을 열고, 이날 새벽(한국 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 머소닉 오디토리움에서 열린 '갤럭시 언팩 2023'에서 공개한 '갤럭시S23' 시리즈 등 신제품에 대해 소개했다.

2일 서울시 중구 삼성전자 기자실에서 기자들이 '갤럭시S23' 시리즈를 살펴보고 있다. /최문정 기자
2일 서울시 중구 삼성전자 기자실에서 기자들이 '갤럭시S23' 시리즈를 살펴보고 있다. /최문정 기자

갤럭시S23 시리즈는 △갤럭시S23 △갤럭시S23+ △갤럭시S23 울트라 등 3종으로 구성됐다. 이날 기자실에는 갤럭시S23 전 시리즈가 전시돼 있었지만, 눈길과 손길을 사로잡은 것은 단연 울트라 모델이었다. 최상위 제품인 만큼 2억 화소 이미지 센서 '아이소셀 HP3'를 탑재하는 등 명확한 차별점이 있었기 때문이다.

갤럭시S23 울트라 모델은 지난해 하반기 삼성전자가 출시한 '갤럭시Z플립4'를 펼쳤을 때의 크기와 거의 비슷했다. 전작인 '갤럭시S22 울트라'와는 외관상의 차이가 거의 느껴지지 않았다. 두 제품을 나란히 쥐어보고 나서야 S23 울트라 모델이 약간 더 각이 져 있다는 느낌을 받았다.

디자인 변화 폭은 적었지만, 성능면에서는 말 그대로 환골탈태다. 완전히 달라졌다. 갤럭시S23 시리즈는 퀄컴의 '갤럭시용 스냅드래곤8 2세대'를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로 채택했다. 이 칩셋은 갤럭시 소프트웨어·하드웨어 환경에 맞춰 제작돼 최적의 성능을 보여준다는 것이 삼성전자의 설명이다.

지난해 기기 과열을 막고자 중앙처리장치(CPU)와 그래픽처리장치(GPU) 성능을 제한해 이용자들의 공분을 샀던 '게임 옵티마이징 서비스'(GOS)의 해결책 역시 마련됐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세 가지 제품 모두에 전작보다 커진 베이퍼챔버를 적용했다"며 "베이퍼챔버의 크기가 커진 만큼 전작보다 발열 제어에 용이하다"고 강조했다.

갤럭시S23 시리즈는 퀄컴의 '갤럭시용 스냅드래곤8 2세대'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와 개선된 베이퍼챔버를 탑재해 전작 대비 발열 제어 성능을 강화했다. 사진은 갤럭시S23 울트라 모델 사이에 놓인 갤럭시Z플립4의 모습. /최문정 기자
갤럭시S23 시리즈는 퀄컴의 '갤럭시용 스냅드래곤8 2세대'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와 개선된 베이퍼챔버를 탑재해 전작 대비 발열 제어 성능을 강화했다. 사진은 갤럭시S23 울트라 모델 사이에 놓인 갤럭시Z플립4의 모습. /최문정 기자

실제로 갤럭시Z플립4와 S23 울트라의 발열 비교를 위해 화면을 계속 띄우고 카메라 등의 기능을 시행해봤다. Z플립4가 금방 뒷면부터 온도가 올라간 것과 달리 S23 울트라는 별다른 온도 변화가 감지되지 않았다.

삼성전자는 개선된 AP 성능과 발열 제어 성능으로 고사양 게임 시행 시 매끄러운 사용이 가능하다고 강조했다.

갤럭시S23은 '엑스퍼트RAW' 앱을 통해 다중노출을 통한 천체사진도 찍을 수 있다. 갤럭시S23 울트라 모델로 촬영한 천체 사진. /최문정 기자
갤럭시S23은 '엑스퍼트RAW' 앱을 통해 다중노출을 통한 천체사진도 찍을 수 있다. 갤럭시S23 울트라 모델로 촬영한 천체 사진. /최문정 기자

똑똑해진 AP는 카메라에서도 진가를 드러냈다. 인공지능(AI) 딥러닝 알고리즘을 담당하는 신경망처리장치(NPU)의 성능이 전작 대비 40% 개선됐기 때문이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갤럭시S23 시리즈에는 업그레이드된 카메라 센서와 AI 기반의 소프트웨어 처리 능력을 갖춰 다양한 환경에 맞는 사진 촬영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특히 어댑티브 픽셀(Adaptive Pixel)을 개선해 촬영 환경에 따라 2억, 5000만, 1200만 화소로 자동 전환된다. 저조도 촬영 모드인 '나이토그래피'는 노이즈가 적은 야간 촬영이 가능하다.

갤럭시S23 시리즈는 5000만 화소까지 지원하는 '엑스포트RAW' 앱을 통해 ISO·셔터속도·화이트밸런스를 조정할 수 있다. 사진은 갤럭시S23 울트라모델에서 '엑스퍼트RAW'를 사용해 셔터속도를 제어하는 모습. /최문정 기자
갤럭시S23 시리즈는 5000만 화소까지 지원하는 '엑스포트RAW' 앱을 통해 ISO·셔터속도·화이트밸런스를 조정할 수 있다. 사진은 갤럭시S23 울트라모델에서 '엑스퍼트RAW'를 사용해 셔터속도를 제어하는 모습. /최문정 기자

찍은 사진을 입맛에 맞게 수정하는 기능도 강화됐다. 좋아하는 스타의 모습을 담은 GIF 파일은 리마스터를 통해 고화질 이미지로 업스케일링할 수 있다.

5000만 화소까지 지원하는 '엑스퍼트RAW' 앱을 사용하면 ISO·셔터속도·화이트밸런스를 조정해가며 원하는 사진을 촬영할 수 있다. 다중노출을 통한 천체사진도 찍을 수 있다. 촬영 뒤엔 압축되지 않은 용량의 원본을 저장해 어도비 라이트룸 등으로 편집하면 DSLR 카메라 부럽지 않은 결과물이 나온다.

갤럭시 S23 시리즈는 오는 17일부터 한국을 포함한 전 세계 시장에 순차 출시된다. 한국에서는 오는 7일부터 13일까지 사전 예약을 받는다.

가격은 전작 대비 약 15만 원 인상됐다. 가장 저렴한 갤럭시S23 일반형 256GB 모델이 115만5000원, 가장 고가인 갤럭시S23 울트라 1TB 모델이 196만2400원이다.

munn09@tf.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더팩트(www.tf.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하기0 다른의견0

  • 알림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