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정치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與 “깎아내리기 그만” 野 “실패한 외교”… ‘尹 순방’ 놓고 공방
세계일보 기사제공: 2022-09-25 18:47:09
정치권 ‘尹 순방’ 놓고 공방 지속
野 “실패한 외교 대국민 사과해야”
이재명 “불의 방관하는 건 불의”
與 “野, 나라 얼굴 스스로 침뱉어
외교엔 여야 따로 없어야” 옹호


윤석열 대통령이 영국과 미국, 캐나다 순방을 마치고 귀국한 가운데 여야는 25일도 대통령 순방을 둘러싼 공방을 이어갔다.
순방에서 발생한 이른바 ‘외교참사’ 논란을 서로의 탓으로 돌리며 반목하는 모양새다.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영국·미국·캐나다 순방을 마치고 지난 23일(현지시간) 캐나다 오타와 국제공항에서 공군 1호기에 올라 환송인사들에게 손을 들어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박성준 대변인은 이날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무능하고 거짓말하는 윤석열정부의 순방외교에 대국민 사과와 전면적인 인적 쇄신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박 대변인은 “윤 대통령의 순방은 총체적 무능을 날것 그대로 보여줬다”며 “그런데도 정부·여당은 용비어천가를 부르고 있으니 한숨이 나올 만큼 한심하다”고 꼬집었다.

이어 “이번 순방의 핵심 과제였던 한·미 통화 스와프와 인플레이션 감축법(IRA) 문제는 다뤄보지도 못했다”며 “윤 대통령은 실패한 순방에 대한 입장을 밝히고 국민에게 사과하라”고 덧붙였다.
박 대변인은 이날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외교 논란은) 국정조사 사안은 아닌 것 같다”면서도 이로 인해 윤 정부에 대한 국정조사나 김건희 여사 특검이 탄력을 받을 순 있다고 전망하기도 했다.
임오경 대변인도 “(순방의) 성과는 욕설 논란과 국민들 청력테스트뿐이었다”며 윤 대통령에게 “솔직한 사과와 무능한 외교라인 교체”를 촉구했다.

민주당 이재명 대표도 좌시할 수 없다는 뜻을 드러냈다.
이 대표는 윤 대통령이 귀국한 전날 저녁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불의를 방관하는 건 불의”라며 “의를 위한다면 마땅히 행동해야 한다”고 썼다.
윤 대통령이 미국 의회가 아닌 우리나라 야당 의원들을 ‘이 새끼’로 지칭한 것이라는 대통령실 해명을 ‘불의’로 규정하며 지지자들과 국민이 행동해줄 것을 촉구한 것으로 풀이된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가 지난 23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반면 여당은 대통령을 적극 엄호하며 야당이 오히려 국익을 해치고 있다는 프레임을 내세웠다.
국민의힘 장동혁 원내대변인은 이날 낸 논평에서 “윤 대통령이 해외 순방을 마치고 귀국했으나 이미 민주당은 대한민국 외교를 쑥대밭으로 만들어버렸다.
순방 내내 ‘외교참사’를 외치며 대한민국의 얼굴에 스스로 침을 뱉었다”고 지적했다.
이어 “외교에는 여야가 따로 없다.
대통령의 외교 행보에 아쉬운 점이 있다면 순방이 끝난 후에 지적해도 늦지 않다”며 “민주당은 무차별적인 ‘깎아내리기’는 그만 멈추고 이제부터라도 해외 순방의 성과에 대해 객관적으로 평가하고 부족한 부분을 어떻게 채워 나갈지에 대해 함께 고민해달라”고 촉구했다.

여당 의원들은 민주당 이 대표 발언을 비꼬기도 했다.
국민의힘 김기현 의원은 이날 SNS에서 “이 대표는 그런 말을 할 자격이 없다.
‘○○도 낯짝이 있다’는 옛 속담이 생각나기 때문”이라고 비판했다.
김 의원이 인용한 속담은 뻔뻔한 사람을 일컫는 ‘벼룩도 낯짝이 있다’로 추측된다.
박지원 기자 g1@segye.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세계일보(www.segye.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다른의견 0 추천 1 미치지않고서야
2022-09-25 *

다른의견 0 추천 2 기운천하
2022-09-25 *

다른의견 0 추천 0 넓게보자_예쁜말
2022-09-25 *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