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정치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한·일 국회의원, 4년 만에 친선 축구대회…한국의 5-3 승리로 끝
세계일보 기사제공: 2022-11-26 19:45:00
한·일 양국 국회의원들이 26일 오후 서울에서 제12회 친선축구대회를 열었다.
2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02년 한일월드컵 개최 20주년 기념 한·일 국회의원 축구대회에서 국민의힘 비대위원장인 정진석 국회의원축구연맹 회장과 의원들이 애국가를 부르고 있다.
연합뉴스
지난 2018년 도쿄에서 치렀던 대회 이후 4년 만이다.
올해는 양국이 공동개최한 ‘2002 한일 월드컵’ 20주년인 만큼 이를 기념하기 위해 당시 개막식이 열린 서울월드컵경기장을 장소로 택했다.

김진표 국회의장은 축사에서 “오늘 축구 대회가 한국과 일본 양국의 협력을 촉진하는 끈끈한 접착제가 되길 희망한다”며 “양국 정부와 의회가 더 자주 만나고 대화해야 신뢰를 쌓을 수 있다”고 말했다.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인 정진석 국회의원축구연맹 회장도 “월드컵 축구 열기가 뜨거운 이때 양국 의원들의 뜻깊은 경기가 두 나라 국민들에게도 흐뭇한 위로가 될 것”이라고 했다.
이에 에토 세이시로 일본 축구외교추진의원연맹 회장은 “오늘 대회는 두 나라의 연대와 협조, 그리고 평화와 안정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화답했다.

김 의장의 시축으로 시작된 ‘국회의원 한일전’은 5-3, 한국의 승리로 끝났다.
양 팀 최우수 선수상은 국민의힘 강대식 의원과 이시카와 아키마사 의원이 각각 받았다.
양국 의원들은 내년 3월엔 일본 요코하마에서 13번째 친선대회를 하기로 했다.

이도형 기자 scope@segye.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세계일보(www.segye.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