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영상

정치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尹대통령 "스타트업 글로벌 진출 지원·투자 생태계 조성"
아주경제 기사제공: 2023-02-03 00:01:00

윤석열 대통령이 2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열린 국제전자제품박람회(CES) 디지털 기술혁신 기업인과의 오찬 간담회에 앞서 2023 CES 접근성(Accessibility) 부문에서 최고 혁신상을 수상한 시각장애인용 디바이스와 소프트웨어 개발사 소셜벤처 닷 부스를 방문, 시각장애인을 위한 촉각 패드를 살펴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은 2일 디지털 기술 혁신 지원 방안에 대해 "정부는 과학기술, 디지털 분야 혁신 스타트업들 중에서 세계적인 유니콘 기업들이 대거 탄생할 수 있도록 뒷받침하겠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이날 용산 대통령실에서 디지털 기술혁신 기업 대표 40여 명을 초청해 오찬을 함께한 자리에서 “대한민국을 최고의 혁신 허브로 만들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날 초청된 기업인들은 지난 1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IT·가전 전시회 '국제전자제품박람회(CES·Consumer Electronics Show) 2023'에서 혁신상(Innovation Awards)을 받았다.
 
윤 대통령은 "정부 출범 이후 많은 외교 행사와 또 다양한 회의들을 많이 개최했는데, 이 자리가 가장 뿌듯하고 의미 있는 자리 같다"며 "우리 벤처·스타트업들이 전 세계를 상대로 우수한 기술력과 혁신 역량을 보여준 것이 너무나 자랑스럽고 기쁘다"고 했다.
그러면서 "글로벌 진출을 지원하고, 우수 인재 유치와 또 투자 생태계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여러분이 전 세계에 보여준 첨단 과학기술과 혁신 역량이 경제성장과 새로운 시장 개척은 물론이고, 누구나 공정하게 기술의 혜택에 접근할 수 있는 기회를 누리고, 우리 국민과 세계 시민의 자유와 복리를 확대하는 기폭제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올해 CES 2023에는 총 469개 한국 기업이 참여해 우수 제품·서비스에 수여하는 혁신상을 역대 최다인 181건을 수상했다.
 
윤 대통령은 간담회에 앞서 최고혁신상 수상 제품들을 살펴봤다.
△시각 장애인을 위한 촉각 그래픽 장치(닷) △자가 세척이 가능한 지능형 보안 카메라(마이크로시스템) △블록체인 기반 온라인 투표 플랫폼(지크립토) △첨단 신소재 그래핀으로 열을 생성하는 가상 벽난로(그래핀스퀘어) △메타버스를 활용한 스트리밍 음악 서비스(버시스) 등이다.
 
윤 대통령은 각 제품들의 시연을 관람하고 개발자들을 격려하면서 "특허나 이런 것은 확실하게 되어 있나"라고 거듭 확인해 눈길을 끌었다.
이는 일부 대기업이 사업 협력을 미끼로 벤처·스타트업들의 아이디어나 기술을 탈취하는 사례를 경계하는 차원으로 풀이된다.
 
 
아주경제=이성휘 기자 noirciel@ajunews.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주경제(www.ajunews.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하기0 다른의견0

  • 알림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