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정치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文 전 대통령, 조국 책 추천하며 "안타까운 마음"
더팩트 기사제공: 2023-02-08 16:42:02

"저자의 처지가 어떻든 추천하고 싶은 좋은 책"

문재인 전 대통령이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책 '조국의 법고전 산책'을 추천하며
문재인 전 대통령이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책 '조국의 법고전 산책'을 추천하며 "안타까운 마음을 갖는다"며 "저자의 처지가 어떻든 추천하고 싶은 좋은 책"이라고 밝혔다. /더팩트 DB

[더팩트ㅣ이철영 기자] 문재인 전 대통령이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책 '조국의 법고전 산책'을 추천하며 "안타까운 마음을 갖는다"고 밝혔다. 조 전 장관이 지난 3일 자녀 입시 비리와 청와대 특별감찰반 감찰 방해 혐의로 1심에서 징역 2년을 선고 받은 것을 의미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문 전 대통령은 8일 SNS에 조 전 장관의 책과 관련 "저자의 처지가 어떻든 추천하고 싶은 좋은 책이다. 학자이자 저술가로서 저자의 역량을 새삼 확인(했다)"며 이같이 추천했다.

이어 "한국의 법학은 법의 정신과 본질에 관한 법철학의 기반 없이 개념법학과 법해석학의 범주에 머물러 있다"며 "누구나 법치를 말하지만 정작 민주주의와 짝을 이루는 법치주의가 국가 권력을 제약하는 원리라는 인식은 부족하다"고 지적했다.

문 전 대통령은 "그렇기에 현대민주주의 법정신의 뿌리가 된 법고전의 사상들을 일반 시민에게 쉽게 강의하는 책을 펴낸 것은 법학자로서 매우 의미있는 작업"이라며 "법고전은 어렵고 따분하다. 법학을 공부한 나도 도무지 재미가 없어 읽다가 그만두곤 했다. 그런데 저자의 법고전 강의는 쉽고 재미있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나아가서 한국사회의 법과 정의를 다시 바라보게 한다. 갖은 어려움 속에서 꽃을 피워낸 저자의 공력이 빛납니다"라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cuba20@tf.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더팩트(www.tf.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