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

정치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한덕수 "한상혁 면직, 직무수행 불가능 판단…日시찰단, 만족스러워"
아주경제 기사제공: 2023-05-31 23:36:51
한덕수 국무총리, 취재진 질문에 답변    (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한덕수 국무총리가 31일 오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기자 간담회에 참석해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br /> 2023.5.31    <a href=mailto:hkmpooh@yna.co.kr>hkmpooh@yna.co.kr</a>/2023-05-31 15:01:30/<저작권자 ⓒ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한덕수 국무총리가 31일 오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기자 간담회에 참석해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한덕수 국무총리는 31일 한상혁 전 방송통신위원장의 면직 처분과 관련해 "인사혁신처에서 한 위원장이 기소된 점 등을 고려했을 때 방통위원장으로서 더 이상 직무를 수행하기 불가능하다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한 총리는 이날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진행한 출입기자단 간담회에서 '임기를 약 2개월 남긴 한 전 위원장의 면직이 불가피했다고 보나'라는 질문에 "인사처 등이 건의를 드리고 윤석열 대통령이 최종적으로 결정한 것"이라며 이같이 답했다.
이어 "인사처는 어떤 상황이 공직자가 일을 하는 데 지장이 없는지, 자리를 유지하는 것이 올바른 일인지를 판단했을 것"이라며 "임기가 얼마나 남았는지는 논의에 큰 고려 사안이 아니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인사처 이야기를 한 것은 인사처와 생각을 같이하고 있다는 뜻이다.
그래서 서류에 결재한 것"이라고 했다.
한 총리는 이날 오전 진행된 일본 후쿠시마 제1원자력발전소 오염수 관련 정부 시찰단 브리핑에 대해 만족스럽다고 전했다.
그는 "방류 절차의 투명성 등을 다시 한번 면밀하게 볼 수 있었고, 일본 측이 자료 요청에 대부분 긍정적으로 자료를 제시했다.
굉장히 괜찮았다고 생각한다"고 평가했다.
한 총리는 이어 "모든 검증의 기초는 과학이 돼야 한다.
과학에 기초하지 않은 정치적인 목적이나 이념에 의해서 사람들에게 뭔가 문제가 있다고 자꾸 생각하게 하는 것이 어민들을 굉장히 힘들게 만드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아예 정부가 할 수 있으면 (오염수 방류에) 문제가 없다고 얘기해달라는 어민도 있다"며 "일본 8개 현의 수산물은 수입도 하지 않고 있는데, 자꾸 걱정하게 하는 것은 상당히 신중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아주경제=최윤선 기자 solarchoi@ajunews.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주경제(www.ajunews.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하기0 다른의견0

  • 알림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