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

정치뉴스 입니다.

  • 북마크 아이콘
이준석 “내가 제일 좋아하는 국민의힘 의원은…”
세계일보 기사제공: 2023-12-08 12:35:13
금태섭 대표와 공개토론…“1년 전이면 김기현, 3년 전이면 원희룡”

이준석 전 국민의힘 대표가 지난 6일 오후 서울 노원구 광운대학교에서 ‘더 나은 미래를 향한 우리의 고민’이라는 주제로 강연하고 있다.
뉴스1

이준석 전 국민의힘 대표가 자신이 좋아하는 국민의힘 의원으로 주호영, 김도읍 의원과 함께 김기현 대표를 언급했다.

이 전 대표는 7일 오후 자신의 유튜브 채널 ‘여의도재건축조합’에서 금태섭 새로운선택 창당준비위원회 대표와 약 3시간 동안 공개토론을 진행했다.

이 전 대표는 이 자리에서 좋아하는 국민의힘 인사 3명을 뽑아달라는 질문에 주호영·김도읍 의원을 꼽았다.
이어 “굳이 세 번째를 뽑자면 김기현 대표쯤 됐을지도 모르겠다”며 “1년 전으로 돌아가면”이라는 조건을 달았다.
그러면서 “3년 전으로 돌아갔으면 원희룡이었을지도 모르겠다”고 덧붙였다.

금 대표도 이에 “진짜 좋은 분들이 많이 있는데, 문제는 윤석열 정부 1년6개월 동안 그 좋은 분들이 왜 가만히 계시냐는 것”이라며 “말이라도 (정부에) 한마디 해야 하는 것 아니냐, 그런 이야기를 하고 싶다”고 지적했다.

윤석열 정부를 겨냥한 비판도 이어졌다.
금 대표는 “김홍일이 방통위원장이 됐는데, 이 정도면 여성할당제가 아니라 검사할당제 아닌가”라며 “너무 심하지 않냐는 생각이다.
윤석열 정부 인사 철학을 모르겠다”고 했다.

아울러 “문재인 정부 때는 검사 출신은 절대 안 된다는 생각이 있었다”며 “검찰개혁을 하려면 검찰 사정을 아는 검사 출신도 필요한데 그래서 전 정권이 검찰을 통제 못 했다”고 비판했다.

이 전 대표는 신당 창당과 관련해선 “오늘 제주도 가서 비행기를 타고 오는데 신당하시는 겁니까. 창당하시는 겁니까. 계속 물어본다”며 “27일 이후에 결정하겠다”고 말했다.

선거제와 관련해서는 “비례를 없애고 중대선거구제를 하는 게 다당제에 낫다는 생각”이라고 했다.

금 대표는 “비례를 없애자는 생각에는 반대”라면서도 “유권자에게 비례를 늘리자는 얘기를 하려면 비례대표들이 잘하는 모습을 보여줘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비례대표들이 2년이 채 지나기도 전에 지역구 찾아 재선할 생각, 쉽게 국회의원 할 생각을 하는 게 문제”라며 “김종인 위원장 외에는 제대로 한 사람이 없다”고 덧붙였다.
김수연 기자 sooya@segye.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세계일보(www.segye.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0
추천하기 다른의견 0
북마크버튼 공유버튼
# 이 게시글에는 핫코멘트가 있습니다. 클릭하시면 핫코멘트 위치로 이동합니다.

jong2hak / 저런애가 강연할 깜냥이나 되낭. 신기허네 10 0
조재벌 / 너도 공범이야!! 9 0

다른의견 0 추천 10 jong2hak
2023-12-09 *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9 조재벌
2023-12-09 *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6 합리적인충동구ㅁH
2023-12-09 *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4 님아그선을넘지마오
2023-12-09 *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1 혀틀러
2023-12-09 *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봄장이
2023-12-09 *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4 엠쥐다
2023-12-09 *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일자리창출
2023-12-09 *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징징바라
2023-12-09 *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폰스틸러
2023-12-11 *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 알림 욕설, 상처 줄 수 있는 악플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 이전글▽ 다음글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