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사회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제주 한림항 정박 어선서 폭발음 후 화재… 2명 실종
세계일보 기사제공: 2022-07-07 19:07:45
인근 어선 옮겨붙어 총 3척 피해
기름 실려… 5시간 만에 큰불 꺼
한국인 기관사·印尼 선원 수색 중


화마에 휩싸인 어선 지난 7일 제주시 한림읍 한림항 내에 정박한 어선에서 발생한 화재로 일대가 화염에 휩싸이자 소방대원들이 긴급하게 불길을 잡고 있다.
제주=뉴시스
제주 한림항에 정박해 있던 어선에서 폭발음과 함께 화재가 발생해 선원 3명이 다치고, 2명이 실종됐다.

7일 제주소방안전본부와 제주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17분 제주시 한림항에 정박 중인 한림 선적 근해채낚기 어선 A호(29t)에 불이 났다는 신고가 소방당국에 접수됐다.
A호에서 시작된 불은 양옆에 있던 한림 선적 근해채낚기 어선 B호(49t)와 근해자망 어선 C호(20t)로 옮겨붙어 어선 총 3척에 불이 났다.

A호 선원은 총 8명(한국인 4, 인도네시아인 4)으로 파악됐다.
이 중 3명(한국인 2, 인도네시아인 1)은 해상으로 탈출한 뒤 해경 연안구조정에 구조돼 119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이송됐다.
이들 중 1명은 전신 화상을 입었고, 나머지 2명은 골절상과 안면부 화상 등을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한국인 기관사와 인도네시아인 선원 등 2명은 실종 상태다.
해경은 인근 해상을 집중 수색하고 있으며, 실종 선원이 선내에 남아있을 가능성도 염두에 두고 소화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외 3명(한국인 1, 인도네시아인 2)은 당시 육상에 있어서 무사한 것으로 파악됐다.
또한 B호와 C호에는 당시 선원이 없었던 것으로 확인됐다고 해경은 전했다.

목격자는 “‘펑’ 하는 폭발음과 함께 불길이 일어났다.
주변 건물이 흔들릴 정도”라고 화재 발생 당시 상황을 전했다.
지난 7일 제주시 한림읍 한림항 내 정박한 어선에서 화재가 발생해 소방당국이 헬기 등을 동원해 불을 끄고 있다.
연합뉴스
소방 당국은 헬기를 동원에 하늘에서 물을 뿌리고 고성능화학차로 육상에서 비눗물을 뿌리며 고군분투했지만, 거대한 불길 앞에서는 속수무책이었다.
어선들의 재질이 화재에 취약한 섬유강화플라스틱(FRP)이어서 진화에 애를 먹었다.
화재 어선 3척에는 총 2만1000여ℓ의 기름(경유)이 실려있었다.
화재 발생 5시간여 만인 이날 오후 3시 25분쯤 불길이 잡혀 초진이 완료됐다.

오영훈 제주지사는 지난 4일 성산항에 정박 중이던 어선 3척에 방화 추정 화재가 발생하는 등 어선 화재가 잇따르자 “도내 모든 선박에 대한 긴급 소방안전 점검과 항·포구별 소방시설 장비 전수조사를 시행해 재발 방지 대책을 마련해 달라”는 특별요청사항 1호를 발령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세계일보(www.segye.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