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영상

스포츠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16강 진출' 국가대표팀, 인당 1억원 포상금...8강 시 2억 수령
아주경제 기사제공: 2022-12-03 11:40:06

16강 진출에 성공한 대표팀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사진=연합뉴스]

2022 카타르 월드컵에서 16강 진출에 성공한 한국 국가대표 선수들이 1인당 1억원의 포상금을 받게 될 전망이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3일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H조 조별리그 3차전 경기에서 포르투갈을 상대로 2-1로 승리하며 극적으로 16강에 진출했다.
 
이에 따라 한국 국가대표 선수들도 16강 진출에 따른 포상금 등을 수령하게 됐다.
대한축구협회는 지난 5월 이번 대회와 관련한 포상금 지급 기준을 확정한 바 있다.
 
본선 최종 엔트리에 들어간 선수들은 기본 포상금 2000만원과 함께 경기마다 승리 시 3000만원, 무승부 시 1000만원을 받게 된다.
 
조별리그 결과에 따라 선수들은 기본 포상금 2000만원에 1승 1무에 따른 4000만원으로 6000만원의 보너스를 확보한 상태다.
 
16강 진출 포상금도 받을 전망이다.
선수 1인당 1억원의 포상금이 주어진다.
만일 16강 상대팀인 브라질까지 물리치면 선수당 포상금 액수는 2억원까지 상승할 전망이다.
 
현재까지 협회 경기 수당 및 16강 포상금으로만 인당 1억6000만원을 받게 되는 셈이다.
 
이 외에 FIFA 역시 16강에 오른 국가 협회에 1300만 달러(약 170억원)의 상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아주경제=우주성 기자 wjs89@ajunews.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주경제(www.ajunews.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하기0 다른의견0

  • 알림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