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스포츠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김민규 "조별 리그 2승 순항"…"결승 티켓이 보여~"
아시아경제 기사제공: 2022-05-21 20:06:59

[아시아경제 김현준 골프전문기자] 김민규(21)의 ‘매치 킹’ 도전이다.


21일 경남 거제시 드비치골프장(파72ㆍ7216야드)에서 속개된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데상트코리아 먼싱웨어매치플레이(총상금 8억원) 셋째날 신상훈(24) 5홀 차, 이준석(호주)을 3홀 차로 대파해 C조 1위(승점 8점)에 올랐다.
옥태훈(24)이 2위(2승ㆍ5점)다.
이 대회는 32강전 직후 16명이 다시 4개 조에 편성돼 ‘조별 리그’ 3경기를 뒤늦게 소화하는 변칙적인 방식이다.
각 조 1위가 승점에 따라 결승전과 3~4위전에 나간다.


3승을 쓸어 담아도 다른 조 선수 성적에 따라 결승 진출이 무산될 수 있다.
승점 확보가 중요한 이유다.
B조는 박은신(32ㆍ7점)과 문경준(40ㆍNH농협은행ㆍ6점)이 나란히 2승을 수확해 1위 경쟁에 나섰다.
김민준(32)은 D조에서 유일한 2승(6점)으로 독주하는 모양새다.
‘1번 시드’ 함정우(28ㆍ하나금융그룹)가 A조에서 2패를 당했다는 게 흥미롭다.
김재호(40ㆍ2점)와 김영수(33ㆍ1점) 1승1무, 박성국(34)이 1승1패 ‘혼전’이다.


김현준 골프전문기자 golfkim@asiae.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신고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