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스포츠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MLB 컵스, 옥수수밭에서 열린 '꿈의 구장' 시즌2 승리
세계일보 기사제공: 2022-08-12 14:28:02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미국 중서부 평원에 펼쳐진 옥수수밭 한가운데서 미국 메이저리그(MLB) 경기가 열렸다.

1989년 개봉한 인기 야구 영화 '꿈의 구장'(Field of Dreams)을 현실로 재현한 경기의 '속편'이 12일 미국 아이오와주 소도시 다이어스빌의 옥수수밭에 조성된 관중석 8000석 규모 야구장에서 시카고 컵스와 신시내티 레즈의 대결로 펼쳐졌다.
'꿈의 구장' 경기는 지난해 뉴욕 양키스와 시카고 화이트삭스 대결로 처음 열렸고, 올해 두 번째 경기를 치렀다.
시카고 컵스와 신시내티 선수들이 12일 미국 아이오와주 소도시 다이어스빌의 옥수수밭에 조성된 ‘꿈의 구장’에서 경기하기 위해 외야 옥수수밭에서 입장하고 있다.
다이어스빌=AP연합뉴스
케빈 코스트너가 감독하고 주연을 맡은 '꿈의 구장'은 MLB 역사상 가장 큰 승부조작 사건인 '블랙삭스 스캔들'을 소재로 한 판타지 영화다.
1919년 월드시리즈에서 강력한 우승 후보였던 시카고 화이트삭스 소속 선수들이도박사들로부터 돈을 받고 상대 팀 신시내티에 고의로 진 사실이 드러나 가담자 8명이 야구계에서 영구 제명됐다.

MLB 사무국은 지난해 8월 13일 화이트삭스와 뉴욕 양키스의 정규시즌 경기를 '꿈의 구장'에서 열어 영화 속 장면을 연상시키는 연출과 극적인 경기로 기대 이상의 큰 호응을 얻자 신시내티와 컵스의 대결로 '시즌2'를 기획했다.
경기 중계사인 폭스스포츠에 따르면 지난해 경기는 미국 전역에서 590만3000명이시청했으며 이는 2005년 이후 최근 16년간 MLB 정규시즌 경기 중 최고 기록이다.


다만 올해 경기는 지난해보다는 관심도가 떨어졌다.
컵스와 신시내티 양 팀 모두 올 시즌 성적이 극히 저조하기 때문이다.
컵스는 내셔널리그 중부지구 3위, 신시내티는 5위다.
게다가 팬 충성도가 높기로 유명했던 컵스는 지난해 주전선수 대방출로 팬들이 냉담해졌고 신시내티는 팬 충성도가 MLB 30개 팀 가운데 20위권에 머무는 수준이다.
그래도 직접 경기장을 찾은 관중은 7823명으로, 지난해보다 9명 적었다.

볼거리도 많았다.
영화 '꿈의 구장'처럼 은퇴한 켄 그리피 주니어가 현역 선수들과 함께 구장으로걸어 나왔다.
그리피 주니어는 아버지 그리피 시니어와 캐치볼을 하며 영화 '꿈의 구장'을 오마주했다.

컵스 명 캐스터였던 고(故) 해리 캐리가 중계 부스에서 일어나 'TAKE ME OUT TO THE BALL GAME'(나를야구장으로 데려다 주오)을 선창하자, '꿈의 구장'을 찾은 관중이 함께 노래했다.
MLB 사무국은 1998년 세상을 떠난 캐리 캐스터의 모습을 인공지능(AI) 기술로 되살렸고, 팬들은 추억에 잠겼다.

경기에서는 컵스가 신시내티를 4-2로 눌렀다.
컵스가 1회초에 3점을 뽑으며 기선을 제압했고 0-4로 뒤진 신시내티는 7회말 2점을 따라갔지만 승부를 뒤집지는 못했다.

한편 '꿈의 구장' 시즌 3은 열리지 못할 가능성이 크다.
1990년대 화이트삭스에서 활약한 MLB 스타 거포 프랭크 토머스(54)는 작년 10월 '꿈의 구장' 촬영지 일대를 소유한 'GTD 베이스볼'의 절대 지분을 매입하고 대대적인 공사를 추진 중이다.


GDT 베이스볼은 이곳 110만㎡ 규모 부지에 8000만달러(약 1000억원)를 투입해 9개의 야구장과 소프트볼구장, 실내 연습장, 선수단 숙소, 관광객들을 위한 호텔, 콘서트장, 자동차 캠프장 등을 갖춘 유소년 야구 원정경기 복합단지를 지어 2024년 문을열 계획이다.
대신 '꿈의 구장' 영화 세트장과 8000석 규모의 구장은 그대로 보존된다.
송용준 기자 eidy015@segye.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세계일보(www.segye.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