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스포츠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패스 빠르다" 경계하고 황인범-이강인까지 안다…브라질, 벤투호 분석 마쳤나[도하 SS현장]
스포츠서울 기사제공: 2022-12-04 22:46:01
치치 브라질 감독과 티아고 실바가 4일 카타르 도하 국립컨벤션센터(QNCC)에 마련된 메인미디어센터에서 열린 공식 기자회견장에 착석하고 있다.
2022. 12. 4.도하(카타르) | 최승섭기자 thunder@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 | 도하(카타르)=정다워기자] 브라질은 벤투호 분석을 마친 것일까.
치치 브라질 대표팀 감독과 주장 티아고 실바는 4일 카타르 도하의 카타르네셔널컨벤션센터 메인미디어센터에서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서 한국전에 임하는 각오를 밝혔다.

브라질은 현지시간 5일 오후 10시(한국시간 6일 오전 4시) 카타르 도하의 스타디움 974에서 한국과 2022 카타르월드컵 16강전 경기를 갖는다.
우승후보 1순위 브라질은 G조 1위로 조별리그를 통과했다.
국제축구연맹(FIFA) 1위답게 이변 없이 선두를 지켰다.
객관적 전력, 지난 6월 5-1 대승 등을 고려할 때 브라질이 우세하다.
한국은 철저한 언더독이다.

자칫 방심할 수 있지만 브라질은 한국을 꽤 상세하게 분석한 분위기였다.

실바는 “우리가 반드시 이길 것이라 생각하지 않는다.
친선경기처럼 쉽지 않을 것이다.
한국에는 어려운 선수들이 있다.
16강에 진출했다.
전적으로 존중한다”라며 “한국은 강한 팀, 패스가 빠른 팀이다.
공격력을 잘 막아내야 한다.
잘 단합해야 한다”라며 한국의 패스 플레이를 경계했다.
미드필드 플레이에 강점이 있는 한국의 특징을 어느 정도 분석한 것처럼 보였다.

더불어 실바는 “개인을 평가하긴 어렵다.
월드컵에 오는 모든 선수가 훌륭하다.
특히 미드필더들이 빠르게 활동하고 패스가 빠른다.
특히 역습에서 빠르다.
포르투갈전에서도 두 번째 골을 넣을 때 손흥민이 패스를 아주 정확하게 했다.
그런 면에서 대응을 더 잘해야 한다.
6번(황인범) 선수도 좋다.
이강인 같은 경우에도 기술적이고 매우 뛰어난 선수다.
이름을 정확하게 읽을 수는 없지만 다른 선수들도 역량이 강하다는 것을 안다”라며 손흥민과 황인범, 이강인 등 세 명을 언급했다.
손흥민이야 당연히 알겠지만 황인범과 이강인까지 파악하고 있는 점은 의외다.

실바는 한국이 조별리그 세 경기에서 100% 전력을 가동한 것도 아는 모습이었다.
그는 “한국은 조금 더 피곤함이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으로는 “동기부여가 되어 있을 것이다.
친선전 결과를 바꾸려고 할 것이다.
우리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긴장을 늦추지 않겠다고 했다.

실바는 지난 6월 한국전에 출전했다.
당시 5-1 대승을 거뒀다.
그럼에도 실바는 마음을 놓지 않았다.
당시 황의조에게 실점한 기억 때문이다.
실바는 황의조 바로 뒤에 붙어 방어했지만 슛을 막지 못했다.
실바 입장에선 아쉬움이 크게 남을 장면이었다.
한국전을 꼼꼼하게 준비하는 이유다.
weo@sportsseoul.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서울(www.sportsseoul.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