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스포츠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정재희 멀티골' 포항, 인천 잡고 2위 도약...울산은 김천 2-0 완파
스포츠서울 기사제공: 2022-05-21 21:06:02
제공 | 프로축구연맹


[스포츠서울 | 강예진기자] 포항 스틸러스가 정재희의 멀티 골로 2위로 도약했다.
포항은 21일 포항스틸야드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2 14라운드 인천 유나이티드를 안방으로 불러들여 2-0 승리를 거뒀다.
제주와 승점 동률(22점)을 이룬 포항은 한 경기 더 치른 상황에서 2위로 도약했다.
두 골 모두 역습 상황에서 터졌다.
전반 14분 심상민이 하프라인 뒤쪽에서 전방에 위치한 정재희를 보고 롱킥을 건넸다.
패스를 받은 정재희는 수비 경합을 이겨내며 골키퍼가 나온 것을 보고 로빙 슛을 때렸다.
첫 슛은 골대 맞고 나왔지만 세컨볼을 침착하게 골로 연결했다.

불과 2분 뒤 또 한 번 골맛을 봤다.
모세스의 패스를 받은 정재희가 인천 진영을 그대로 파고 들었다.
박스 안까지 들어간 정재희는 수비를 제친 후 각도가 나오지 않은 상황에서도 골문 구석을 갈랐다.

인천은 후반 찬스를 살리지 못했다.
후반 5분 무고사의 슛은 골문을 벗어났다.
후반 36분 프리킥 상황에서 김동민의 헤더가 크로스바를 강타하며 아쉬움을 삼켰다.
한편 울산 현대는 김천 상무 원정 경기서 승점 3을 따냈다.
레오나르도와 윤일록의 연속 골에 힘입어 2-0 승전고를 울렸다.
4경기 연속 무패 행진이자 승점 33을 만들며 선두 자리를 굳건히 지켰다.
김천은 최근 4경기서 승리를 따내지 못하며 7위에 머물렀다.
kkang@sportsseoul.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서울(www.sportsseoul.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